메뉴
> 게시판 > 자유게시판
감사합니다.
자원봉사자   16.07.12 1091

학교에서 친구들과 자원봉사를 다녀왔다

밖에서 자재들을 옮기느라  땀을 흘리며 일하는 시설 선생님들과

웃는 얼굴로 일하는 장애인들을  보고 많이 느꼈다.

얼굴 찡그리지 말아요 ```

감사하며 살아야 겠다. 

 

 

새해 복많이 받으세요
목욕탕
      
TODAY 357 TOTAL 6703848